주진모, '♥의사 아내' 민혜연 맞춤 요리사 다 됐네…이 실력이면 전업주부 [TEN★]


사진=민혜연 인스타그램
사진=민혜연 인스타그램
주진모·민혜연 부부가 금슬을 뽐냈다.

민혜연은 1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하루 종일 녹화하고 오니 오빠가 유튜브로 배운 요리라고 딱. 넘넘 맛나게 먹음! 히힛~ 양식보다 한식을 더 잘하는 듯?"이라고 글을 썼다. 함께 게시한 사진 속 민혜연은 녹화를 위해 예쁘게 단장한 모습. 또 다른 사진에는 주진모가 차린 밥상이 보인다. 플레이팅과 맛깔스러운 색감에서 주진모의 요리 실력과 섬세한 면모를 엿볼 수 있다. 사이 좋은 ㅜ부의 모습이 훈훈함을 자아낸다.

배우 주진모는 11살 연하의 가정의학과 전문의 민혜연과 2019년 결혼했다. 민혜연은 청담동에서 의원을 운영하고 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