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엑소 수호가 약 2년 만에 새 솔로 앨범으로 컴백한다.

14일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수호의 두 번째 미니앨범 'Grey Suit'(그레이 수트)는 오는 4월 4일 발매된다.

'Grey Suit'에는 수호의 감미로운 보컬과 따뜻한 음악 감성을 만날 수 있는 총 6곡이 수록된다. 특히 수호는 2020년 3월 첫 미니앨범 '자화상 (Self-Portrait)'으로 솔로 데뷔해, 아이튠즈 톱 앨범 차트 전 세계 53개 지역 1위, 중국 QQ뮤직 및 쿠거우뮤직, 쿠워뮤직 디지털 앨범 판매 차트 1위, 음반차트 1위, 음악 방송 3관왕을 차지하는 등 많은 사랑을 받았다.

이에 약 2년 만에 선보이는 이번 솔로 앨범 역시 뜨거운 관심을 얻을 전망이다.

또한 수호는 엑소 멤버로서 글로벌한 인기를 얻고 있음은 물론, 영화, 드라마, 뮤지컬 등 분야를 넘나들며 다재다능한 면모를 입증했다. 이번 앨범으로 보여줄 새로운 모습은 어떨지 기대를 모은다.

한편 수호의 두 번째 미니앨범 'Grey Suit'는 이날부터 각종 온, 오프라인 음반 매장에서 예약 판매를 시작한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