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국주 인스타그램
이국주 인스타그램


'코로나19'에 확진 된 개그우먼 이국주가 자가격리를 마친 이후 근황을 전했다.

이국주는 1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랜만이다. 격리 일주일 지나고도 몸이 좀 힘들다. 걱정해주시고 먹거리 보내주신 모든 분들 감사하다. 여러분 아프지마 흑흑"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이국주는 최승경으로부터 받은 육수를 인증하고 있다. 퉁퉁 부은 눈과 민낯이 그의 몸 상태를 알려주는 듯 하다. 이런 가운데 이국주는 "당장 수제비 해먹어야지. 좀 더 회복되면 먹방 고고"라며 식욕을 드러내 눈길을 끌었다.

이국주는 지난 달 27일 코로나 확진 소식을 알렸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