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진태현 인스타그램
사진=진태현 인스타그램


배우 진태현이 박시은의 초음파 사진을 공개했다.

진태현은 1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안녕. 우리 아가 예쁜 엄마 닮자. 딸이든 아들이든 건강하면 좋겠다. 연애할 때도 안 한 101일 기념. 앞으로 179일. 엄마랑 손잡고 완주하자. 현재까지 퍼팩트. 4개월 순항중 곧 5개월 화이팅. 건강한 엄마 아가 고마워. 가자! #롱다리 #베이비 #지난주 #초음파"라고 글을 올렸다. 진태현은 태아의 모습이 담긴 초음파 사진도 올렸다. 아이는 박시은의 뱃속에서 건강히 자라고 있는 모습. 자라나는 아이의 모습을 살펴보는 아빠의 설렘 가득한 마음이 전해진다.

박시은과 진태현은 2015년 결혼했으며, 2019년 대학생 딸을 공개 입양했다. 박시은은 현재 임신 중이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