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뷔, 흰 셔츠로 뽐낸 '뷔주얼'…일상도 화보 같아


그룹 방탄소년단의 뷔가 다양하고 풍부한 매력을 뽐냈다.

7일 방탄소년단이 모델로 활동 중인 코웨이(COWAY)의 공식 유튜브 채널에 '[COWAY x BTS] 코웨이 슬립케어 매트리스 광고 메이킹' 영상이 게재됐다.

뷔는 특유의 낮고 부드러운 목소리로 "잘잤어?"라고 속삭이며 팬심을 사로잡았다. 달콤한 목소리에 이어 하얀 셔츠를 입고 매혹적인 미소를 지은 뷔는 화면을 응시하며 다시 한번 시선을 강탈했다.

이어서 등장하는 비하인드 영상 속 뷔는 멤버들과 훈훈한 분위기 속에서 활기찬 모습으로 일상과도 같은 자연스러운 촬영 분위기를 이끌었다.

뷔가 사투리로 "매트리스!"를 크게 외치면서 멤버들을 웃게 하자 자막도 "사투리도 자연스러운 뷔" 라며 편안하고 자연스럽게 촬영에 임하는 뷔의 센스를 강조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