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정환♥' 이혜원 "눈 충혈"…대체 몇 시까지 일한거야 '열일 CEO 모먼트' [TEN★]


사진=이혜원 인스타그램
사진=이혜원 인스타그램
안정환의 아내인 사업가 이혜원이 일에 대한 열의를 드러냈다.

이혜원은 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와 진짜 오늘 수고한 하루네요. 눈이 이리 충혈. 아직도 못 쉬고 이제 앉아 있네요"라고 글을 썼다. 사진 속 이혜원은 늦은 시간까지 일에 몰두하고 있다. 머리를 질끈 묶고 회의에 열중하고 있다. CEO로서 프로페셔널한 모습이 눈길을 끈다.

1999년 미스코리아 휠라 출신인 이혜원은 2001년 안정환과 결혼해 슬하에 2004년생 딸, 2008년생 아들을 두고 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