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일 아티스트 패션 웹매거진 비알비알은 윤딴딴의 화보를 공개했다. 공개된 화보 속 윤딴딴은 소년미 넘치는 얼굴에 가려졌던 시크한 매력까지 드러내며, 감각적인 화보를 선보였다.


윤딴딴은 ‘인생을 노래하는 가수’라는 수식어와 함께 부드러운 음색과 특유의 일상적 가사로 대중의 사랑을 받고 있는 싱어송라이터이다.

데뷔 8년 만에 첫 정규 앨범을 작업 중에 있다고 밝힌 그는 “빠른 성공을 위한 엘리베이터보단 사랑하는 사람들과 여유롭게 걸으며 경치를 즐기며 자연스러운 성장에 서로 기뻐하는 낮은 언덕의 등산이 더 좋은 것 같다”며 “처음부터 지금까지 ‘가슴 설레고 행복한 일인가’를 기준으로 움직여왔다”고 말했다.
비알비알은 화보 인터뷰와 함께 ‘팬의 이름이 적힌 친필사인 CD’ 증정 이벤트를 준비하며, 팬들에게 윤딴딴의 특별한 앨범을 소장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했다. 윤딴딴의 다채로운 매력이 돋보이는 화보와 인터뷰는 비알비알 웹매거진에서 만나볼 수 있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