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뷔, ‘Christmas Tree’ 글로벌음원 플랫폼 샤잠 '85만샤잠'돌파


방탄소년단 뷔가 가창한 ‘Christmas Tree’가 샤잠(Shazam)에서 K팝 남자 솔로 최고 기록을 경신하며 솔로로서의 빛나는 존재감을 입증했다.

1일 뷔가 드라마 ‘그 해 우리는’의 메인 OST ‘Christmas Tree’는 글로벌 음원검색 플랫폼 샤잠에서 85만 샤잠을 돌파하는 기록을 경신했다.

‘Christmas Tree’는 발매 후 K팝 남자솔로로서 최단기간인 15일 만에 20만 샤잠 달성을 시작으로 31일 만에 40만 샤잠, 40일 만에 50만 샤잠, 47일 만에 60만 샤잠, 53일 만에 70만 샤잠, 62일 만에 80만 샤잠을 돌파한데 이어 85만 샤잠으로 뷔는 자체 기록을 경신했다.

‘Christmas Tree’는 샤잠에서 K팝 남자아이돌 솔로곡 역사상 최다, 최장, 최단기간 각종 기록을 동시에 달성하는 신기록 경신을 이어가고 있다.
방탄소년단 뷔, ‘Christmas Tree’ 글로벌음원 플랫폼 샤잠 '85만샤잠'돌파
‘샤잠 글로벌 톱 200’ 차트에는 64일 연속 차트인, 한국 샤잠에서는 K팝 남자 솔로로서 최장기간인 46일 연속 1위, 일본 샤잠에서는 해외아티스트가 세운 최장기록인 62일간 1위, 대만 샤잠은 42일 연속 1위를 기록했다.

발매 10주차에 접어든 현재에도 ‘Christmas Tree’는 샤잠외에 국내외 최대 음원플랫폼과 차트에서 놀라운 성적을 거두며 뷔는 그룹의 멤버가 아닌 솔로로서 독자적인 음악성과 대중성을 확보하며 입지를 단단히 하고 있다.

‘Christmas Tree’는 세계 최대 음원 스트리밍 플랫폼인 스포티파이에서 K팝 남자 솔로곡이자 한국 OST로 사상 최단기간에 6000만 스트리밍을 돌파했다.

국내 최대 음원 플랫폼 멜론에서는 남자 아이돌 솔로로 최장기간인 69일 연속 ‘톱100’에 상위권에 차트인하고 있다. 뷔는 놀라운 음원기록과 대중적인 인기를 바탕으로 ‘멜론 주간 인기상’에 남자 아이돌 솔로아티스트로 최장 기간인 4주 연속 1위를 차지했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