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고소영 인스타그램
사진=고소영 인스타그램


배우 고소영이 9살 딸이 직접 만든 폰케이스를 공개했다.

고소영은 지난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윤설이가 만든 나만의 폰케이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고소영 인스타그램
사진=고소영 인스타그램
이날 공개된 사진 속에는 둘째 딸 윤설 양이 직접 만든 두 개의 폰케이스 모습이 담겼다. 9살이 만들었다고는 믿기지 않는 스폰지밥, 사탕, 곰돌이 등 귀여운 캐릭터들로 가득 채워진 귀여운 폰케이스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고소영은 2010년 배우 장동건과 결혼해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