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미교포♥' 박은지, 딸 백일상 비싼 업체에 맡겼나 했더니 "직접 준비"…금손 인증 [TEN★]


'재미교포♥' 박은지, 딸 백일상 비싼 업체에 맡겼나 했더니 "직접 준비"…금손 인증 [TEN★]
'재미교포♥' 박은지, 딸 백일상 비싼 업체에 맡겼나 했더니 "직접 준비"…금손 인증 [TEN★]
'재미교포♥' 박은지, 딸 백일상 비싼 업체에 맡겼나 했더니 "직접 준비"…금손 인증 [TEN★]
사진=박은지 인스타그램
사진=박은지 인스타그램
방송인 박은지가 딸의 백일상을 직접 차렸다.

박은지는 2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태린이 100일은 제가 꼭 직접 준비해주고 싶었어요. 일생에 단 한번 뿐인 너의 100일. 백일동안 탈 한번 없이 무럭무럭 잘 자라줘서 고마워. 유튜브 선생님께 배운 벌룬 아트로 아치 세우고요. 새벽에 꽃시장도 가서 노오랗고 예쁜 프리지아, 튤립, 아네모네로 숭덩숭덩 꽂아서 꽃상? 데코를 완성했답니다. *백일상 문의 많이 주셔서, 제가 셀프로 한 노하우 피드로 올려드렸고요. 앞으로 아가 셀프 100일상 준비 하시는 분들은 참고하세요"라고 글을 올렸다.

박은지는 직접 차린 딸의 백일상을 공개했다. 풍선과 꽃으로 장식된 아기자기하면서도 화사한 한 백일상은 전문 업체에 맡겼다고 해도 믿을 정도로 박은지의 뛰어난 손재주를 엿볼 수 있다.

박은지는 2018년 재미교포 회사원과 결혼해 지난해 11월 득녀했다. 현재 한국에 머물고 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