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류승수 인스타그램
사진=류승수 인스타그램


'슛돌이' 출신 지승준의 근황이 공개됐다. 배우 류승수가 1일 매니저로 변신한 것.
사진=류승수 인스타그램
사진=류승수 인스타그램
류승수는 지난 2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늘은 배우가 아닌 1일 매니저가 됐다. 그동안 나의 매니저들에게 다시 한번 감사하단 말을 하고 싶다. 당연하다고 생각했던 것들이 꼭 당연한 것만은 아니란 걸 느끼는 하루였다. 고맙다. 나의 매니저들"이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류승수 인스타그램
사진=류승수 인스타그램
이어 "오늘은 처조카 지승준의 프로필 촬영이 있는 날이다. 그동안 나 몰래 연기 학원을 1년 동안 다니고 있었다. 의지가 확고하여 이제부터 이모부가 아니고 연기 선생님이 되기로 약속했다"고 덧붙였다.
사진=류승수 인스타그램
사진=류승수 인스타그램
류승수는 "캐나다에 오랫동안 살다 와서 영어도 아주 외국인인 줄. 키도 크고. 근데 여자친구도 없네. 그러면 안돼! 사랑도 많이 하고 아픔도 많이 느껴봐야지! 앞으로 잘해보자! 연기수업은 제주도에서 하는 걸로"라고 전했다.
사진=류승수 인스타그램
사진=류승수 인스타그램
공개된 사진 속에는 촬영 준비 중인 지승준의 모습이 담겼다. 이어 1일 매니저로 변신한 류승수는 헤어 메이크업을 받고 있는 지승준을 배경으로 셀카를 찍었다. 또한 지승준의 프로필 사진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사진=류승수 인스타그램
사진=류승수 인스타그램
한편 지승준은 1999년 생으로 2006년 방송된 KBS2 '해피선데이 - 날아라 슛돌이 1기'에 출연했다. 류승수는 2015년 플로리스트 윤혜원과 결혼, 슬하에 딸 하나 아들 하나 두고 있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