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후원단체 희망조약돌이 유튜브 채널 ‘덕자전성시대’를 운영하고 있는 크리에이터 덕자(박보미)를 홍보대사로 위촉했다.

지난 22일 진행된 홍보대사 위촉식에는 크리에이터 덕자(박보미)기 직접 참여해 자리를 빛냈다. 희망조약돌 측에서도 이재원 이사장 외 임직원들이 참여해 덕자에 대한 감사함을 표했다.

인터넷 방송 플랫폼 아프리카TV에서 방송을 진행하며 유튜브 ‘덕자전성시대’를 운영하는 덕자는 수익금을 기부하고 후원단체와 기부 컬래버레이션을 진행하는 등 사회적 약자를 위해 다양한 형태의 기부활동을 진행해 왔다.

또한 이번 홍보대사 제안을 흔쾌히 받아들이는 모습으로 ‘역시 덕자’라는 감탄을 자아내기도 했다. 덕자는 “’덕자전성시대’를 운영하며 많은 분들께 도움을 받았던 것에 보답하기 위해 팬분들의 이름으로 기부활동을 시작하게 됐다”며 “좋은 일을 하는 ‘희망조약돌’과 함께 하게 되어 영광이다. 앞으로 더 나은 모습을 보여드리도록 노력하며 희망조약돌과 함께 많은 나눔을 실천하고 싶다”며 홍보대사가 된 소감을 전했다.
이재원 희망조약돌 이사장은 “선한 영향력을 행사해 온 ‘덕자전성시대’와 함께하게 되어 기쁘다. 앞으로 덕자님과 협력하여 활발한 국내구호 활동을 펼쳐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희망조약돌은 시민들의 자발적인 참여를 통해 성장하고 있는 국내구호전문단체다. 정치나 종교 등 특정 이해집단에 얽매이지 않고 시민들의 순수한 봉사 정신을 기반으로 취약계층을 위해 다양한 캠페인을 전개하고 있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