면허 취소 해당 수치
음주운전 후 도주
"경찰조사 성실히 임하겠다"
MC딩동 / 사진 = 텐아시아DB
MC딩동 / 사진 = 텐아시아DB


방송인 MC딩동이 음주운전 논란에 사과문을 게재했다.

18일 MC딩동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좋지 않은 소식으로 심려 끼쳐드린 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 지난 17일 오후 집 근처에서 술을 마셨고, 집 근처라 안일한 생각에 자차로 귀가하던 중, 면허 취소 해당 수치가 나오게 됐다"라고 전했다.

이어 MC딩동은 "몇 시간 남지 않은 방송 약속을 지켜야겠다는 생각에 진행을 하였는데 이 또한 미숙한 행동이었다. 이유를 불문하고 이와 같은 사건이 발생하게 된 점에 뼛속 깊이 뉘우치고 반성하고 있다. 성실히 경찰조사에 임하겠다"라고 덧붙였다.

이날 서울 종암경찰서에 따르면, MC딩동은 17일 오후 9시 30분께 만취 상태로 자차를 운전하다가 성북구 하월곡동 인근에서 경찰에 적발됐다. 경찰의 정차 요구에 응하지 않고 그대로 도주, 4시간 후 검거됐다.

한편, MC딩동의 당시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 취소 수준인 것으로 알려졌다.

전문

안녕하세요. MC딩동 입니다.

우선 좋지 않은 소식으로 심려 끼쳐드린 점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

저는 지난 17일 오후 집 근처에서 술을 마셨고, 집 근처라 안일한 생각에 자차로 귀가하던 중, 면허 취소 해당 수치가 나오게 되었습니다.

또한 몇 시간 남지 않은 방송 약속을 지켜야겠다는 생각에 진행을 하였는데 이 또한 미숙한 행동이었습니다.

이유를 불문하고 이와 같은 사건이 발생하게 된 점에 뼛속 깊이 뉘우치고 반성하고 있습니다. 성실히 경찰조사에 임하겠습니다.

저로 인해 피해 입으신 모든 분들께 다시 한번 고개 숙여 깊이 사과드립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