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진
방탄소년단 진


방탄소년단(BTS) 진의 치명적인 비주얼이 전 세계 팬심을 흔들었다.

지난 12일 방탄소년단과 협업한 하이브 오리지널 웹툰·웹소설 '7FATES:CHAKHO(세븐 페이츠:착호)'는 네이버 웹툰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NAVERWEBTOONXBTS 슈퍼캐스팅 광고 촬영 비하인드' 영상을 공개했다.
방탄소년단 진./
방탄소년단 진./
공개된 영상에서 진은 '그가 걷는 길이 곧 런웨이'라는 자막처럼 모델을 연상시키는 멋진 워킹과 포즈로 촬영을 했다.
진은 진지한 표정과 제스쳐로 실제로 통화를 하는 듯한 실감나는 연기를 선보였다. 특히 사랑스럽고 깜찍한 표정을 지으며 통화에 집중하는 모습을 보여 보는 이들을 감탄케했다.
방탄소년단 진, 조명 없이 자체 발광…사진 확대를 부르는 얼굴
진은 '화려한 조명이 없어도 자체발광하는 미모'라는 자막처럼 올 블랙의 전사 의상을 입고 빛이 나는 미모를 뽐내며 등장했다.
진은 투명한 피부가 돋보이는 블랙 헤어, 멀리서도 눈에 띄는 선명한 이목구비, 훤칠한 키에 탄탄한 피지컬로 글로벌 팬들의 마음을 설레게했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