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이요원 인스타그램
사진=이요원 인스타그램


배우 이요원이 동안 외모를 자랑했다.

이요원은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두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이요원은 커다란 풍선을 들고 손가락 하트 포즈를 취하고 있다.

이어진 사진에서 이요원은 두 손으로 큰 풍선을 꼭 잡고 미소를 짓고 있다. 세 자녀의 엄마답지 않은 동안 외모를 자랑해 시선을 끈다.

한편 이요원은 2003년 프로골퍼 출신 사업가와 결혼해 슬하에 1남 2녀를 두고 있다. 올해 방영 예정인 JTBC 드라마 '그린 마더스 클럽'에 출연한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