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유미 인스타그램
정유미 인스타그램


배우 정유미가 놀라운 동안 미모로 시선을 강탈했다.

정유미는 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따숩. 마스크는 잠시 손에 있숩"이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정유미, 39세 아기 얼굴…'♥' 강타는 좋겠네 [TEN★]
사진 속 정유미는 털모자로 귀여운 매력을 방출했다. 마치 동화 속 성냥팔이소녀를 연상케한다. 특히 39세 나이를 믿기 힘든 동안 미모로 놀라움을 안겼다.

정유미는 영화 '탄생'으로 관객을 만날 예정이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