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의성 인스타그램
김의성 인스타그램


배우 김의성이 악플러가 보낸 DM(다이렉트 메시지)에 한숨을 쉬었다.

김의성은 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제가 이런 디엠 받고 삽니다. 한 두 개가 아니죠. 그냥 그렇다고요"라며 악플러가 보낸 DM 내용을 공개했다.

사진에는 악플러가 김의성에게 보낸 DM이 담겨 있다. 악플러는 "단역이나 하는 X자식이. 튈려고 X주접을 떠네. XX XXX XXX", "니 애미 XX도 XXXX 정신 차리지 XXX"이라며 차마 입에 담지 못할 욕설을 보냈다.

김의성은 지난달 개봉한 영화 '특송'에서 조연으로 활약했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