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떡값 못 챙겨드리지만"…'한의사♥' 장영란, 가벼운 선물로 직원 복지↑ [TEN★]


사진=한창 인스타그램
사진=한창 인스타그램
한의사 한창이 아내 장영란의 세심함에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한창은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설날맞이 직원분들은 위한 스타벅스기프트카드. 거하게 떡값은 못 챙겨드리지만 장이사님의 가벼운 선물입니다. 이런 이벤트 감사해요 울이쁘니"라고 글을 올렸다. 사진에는 자신의 집무실에서 직원들에게 줄 설 선물을 준비하고 있는 장영란의 모습이 보인다. 장영란은 기프트카드뿐만 아니라 한 명 한 명에게 메시지까지 적고 있어 훈훈함을 자아낸다.

방송인 장영란과 한의사 한창은 2009년 결혼해 슬하에 2013년생 딸, 2014년생 아들을 두고 있다. 한창은 한방병원을 운영하고 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