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웬일로"…'주진모♥' 민혜연, 유독 미모 폭발한 날 "셀카도 찍고, 후딱!" [TEN★]


사진=민혜연 인스타그램
사진=민혜연 인스타그램
배우 주진모의 아내이자 가정의학과 전문의 민혜연이 청순미를 뽐냈다.

민혜연은 2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웬일로(?!) 스튜디오 일찍 도착해서 셀카도 찍고.. 신속항원검사도 후딱! 향기언니 반지랑 귀걸이도 너무 이뻐서 뺏어서 끼워보기. 오늘은 1회만 녹화라 끝내고 집에 가는 길! 연휴시작이라 그런지 벌써 차가 막히는"이라고 글을 올렸다. 사진은 방송 녹화를 준비하며 찍은 것. 갈색 니트 원피스에 진주목걸이를 착용했다. 반묶음 생머리는 민혜연의 청순미를 더욱 배가한다. 우아하고 세련된 분위기는 눈길을 끈다.

민혜연은 11살 연상의 배우 주진모와 2019년 결혼했다. 현재 청담동에서 자신이 대표원장으로 있는 의원을 운영하고 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