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나미 인스타그램
오나미 인스타그램


개그우먼 오나미가 결혼을 앞두고 미모 리즈 시절을 맞았다.

오나미는 2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모자 완전 내 스타일. 사이트 오픈 되길 얼마나 기다린지 몰라"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오나미는 실내에서 검장색 모자를 착용한 채 미소 짓고 있다. 특히 오나미는축구선수 박민과 열애 이후 계속해서 물오른 미모를 자랑해 눈길을 끈다.

오나미는 현재 2세 연하의 전 축구선수 박민과 열애 중이다. 최근에는 프러포즈를 받았다고 밝혀 화제가 됐다. 또한 오나미는 SBS '골 때리는 그녀들'에서 골을 넣은 후 박민을 향해 세리머니를 선보이기도 했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