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2021년 KBS 드라마 ‘경찰수업’을 통해 최우수상을 거머쥔 배우 차태현이 임인년 새해에도 ‘다수의 수다’를 통해 다채로운 이야기와 높은 공감을 통해 시청자들에게 다가가고 있다. 최근 ‘다수의 수다’는 경찰, 형사의 삶에 초점을 맞추어 이전에 듣기 어려웠던 생생한 사건 현장에 대한 이야기와 그들의 고충에 대한 주제로 수다를 펼쳤다.

특히 차태현은 ‘경찰수업’을 통해 맡은 형사 배역을 떠올리며 “형사 역할을 하면서 대본을 보면 오늘도 많이 뛰겠구나, 액션 엄청 하겠구나 느꼈다. 그런데 실제로도 얼마나 애를 먹겠나”라고 공감 어린 질문을 던지며 임문규 형사의 지난 범인 검거 과정에 대한 이야기를 이끌어냈다.

또한 권나라 역시 tvN 드라마 ‘불가살’을 통해 수준 높은 연기를 선보이고 있다. 최근 극중 단활(이진욱)을 죽인 범인이 옥을태(이준)라는 것이 밝혀지며 시청자들에게 긴장감을 안겨준 바 있다. 민상운 역을 맡은 권나라는 옥을태를 향한 분노와 두려움이 공존하는 감정연기를 선보여 긴장감을 한층 끌어올렸으며 시시각각 변하는 감정을 표현해 극에 녹여 냈다.

배우 차태현은 예능에서 솔직한 공감을 통해 이야기를 끌어내는 능숙함을 보여주었으며, 배우 권나라는 드라마에서 극을 살리는 다채로운 감정 연기를 펼쳐 시청자들의 기대감을 한층 높이고 있다.

또한 두 배우는 전년도에 이어 올해에도 건강기능식품 브랜드 ‘내츄럴플러스’의 전속모델을 나란히 맡아 또 다른 신선한 케미를 선보일 예정이다.

한편, 차태현의 ‘다수의 수다’는 매주 금요일 JTBC에서 만나볼 수 있으며, 권나라 주연 ‘불가살’은 매주 토-일 tvN을 통해 만나볼 수 있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