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주 동해 인스타그램./
슈주 동해 인스타그램./


슈퍼주니어 동해가 무사히 무릎 수술을 마치고 브이자를 그렸다.

동해는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기도해주신 덕분에 수술이 아주 잘 끝났습니다 ! 빨리 회복하고 재활해서 좋은 모습으로 무대에서 만나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사진 속 동해는 환자복을 입고 병원 침대에 누워 V자를 그리고 있다. 이전에 비해 핼쑥해진 모습이지만, 무사히 수술을 마쳤다.

앞서 동해는 무릎 부상을 당해 수술 계획을 알린 바 있다.

동해는 지난해 11월 은혁과 함께 슈퍼주니어-D&E 정규 앨범을 발표했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