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진, 음악뿐 아니라 디자인에도 재능...“마케팅 천재”


방탄소년단(BTS) 진이 팬들을 위해 애정을 가득 담은 아티스트 메이드 굿즈를 선보여 큰 호응을 이끌어냈다.



진은 지난 1일 HYBE MERCH에서 진행한 아티스트 메이드 굿즈(ARTIST-MADE COLLECTION) 첫 번째로 주자로 나서 자신의 취향과 정성을 담아 직접 기획한 잠옷과 베개 상품을 공개한 후 3일에는 네이버 브이라이브(VLIVE)와 팬 커뮤니티 플랫폼 위버스(Weverse)에 'ARTIST-MADE COLLECTION BY BTS 'Making-of Log' from Jin' 영상을 통해 진행과정을 공유했다.
방탄소년단 진, 음악뿐 아니라 디자인에도 재능...“마케팅 천재”
1년여의 시간을 담은 영상속에서 진은 샘플을 건네받자 원단종류, 색상, 사이즈와 디자인, 주머니와 단추까지 꼼꼼하게 점검하고 여러번의 샘플을 거치고 수정할 곳을 요구하는 모습을 보이며 팬들을 위해 편안함과 실용성을 강조하는 등 각별한 애정을 드러냈다.



그런 진의 진심이 전달되었는지 다음날인 4일 진이 즐겨입었던 천사잠옷이 판매 1분만에 빠르게 품절되는 등 출시된 다른 제품들도 품절로 이어져 구매를 원하는 팬들의 아쉬움을 샀으며 해외 연예매체 코리아부(Koreaboo)는 최근 '자신이 디자인한 새로운 상품으로 진정한 사업가이자 마케팅 천재임을 증명한 방탄소년단 진'이란 제목의 글을 게재하며 진이 음악뿐만 아니라 디자인에도 재능이 있다는 것을 팬들이 알고 있으며 진이 만든 캐릭터나 제품들을 좋아하고 있다고 전했다.
방탄소년단 진, 음악뿐 아니라 디자인에도 재능...“마케팅 천재”
팬들이 진의 재능을 얼마나 좋아하고 선호하는지는 이미 팬들의 뜨거운 사랑으로 품절사태를 이끈 아이코닉한 알제이(RJ) 캐릭터와 'KORE', '슈퍼참치' 등 을 보면 알수 있다고 전했다.



진은 자체 콘텐츠나 브이앱을 통해 자신이 만든 알제이 캐릭터가 그려진 잠옷을 입고 나와 팬들의 구매욕구를 자극, 품절대란을 일으키기도 하는데 리얼리티 쇼 'BTS 인더숲 2'에서 매일 천사 잠옷을 입고 다녔고, 제76회 유엔총회를 위한 방탄소년단의 뉴욕 여행에서도 같은 잠옷을 입고 등장해 팬들의 높은 관심을 받은바 있어 매체는 진의 현명하고도 탁월한 마케팅 전략에 박수를 보내며 천재적이라 칭찬을 아끼지 않으며 진보다 홍보를 잘하는 사람은 없고 RJ 제품이 항상 품절되는 것에는 분명한 이유가 있다고 전하면서 자신의 능력을 매번 보여주는 진에게 감탄하며 끝을 맺었다.
방탄소년단 진, 음악뿐 아니라 디자인에도 재능...“마케팅 천재”
팬들은 “굿데이 잠옷 사려고 했는데 1부도 안돼 품절ㅠㅠ”, “석진아 배드 데이도 꼭 입어줘”, “잠옷 존버 했는데 난 왜 못 사냐고”,“2차 판매 제발 해주세요”,“석진이 잠옷 사기 위해 태어났습니다”,“굿데이 잠옷 구경도 못한거 실화냐ㅠㅠ 2차 판매 플리즈”,“알람 5분전에 맞춰놓고 들어갔는데 내 잠옷 어디감”,“하이브 일해라~ 내 잠옷 내놔”,“당연히 못살것 같아 시계만 하염없이 바라봤네”,“굿데이 잠옷 샀는데 그거 입고 자면 나도 석진이 처럼 천사 되나요?”,“방탄콘 티켓팅도 성공했는데 잠옷을 못 사네”,“석진이 잠옷 좋은 점을 말하려면 밤 새야 함”,“석진이 꼼꼼하게 잠옷 디테일 챙긴거봐ㅠㅠ 감동 ㅠㅠ”등 깊은 애정을 나타냈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