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황정음 인스타그램
사진=황정음 인스타그램


배우 황정음이 임신 중 근황을 전했다.

황정음은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밤에는 부기가 없어져요", "굿나잇"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 황정음은 차를 타고 이동 중인 모습. 작은 얼굴과 또렷한 이목구비의 동안 비주얼이 눈길을 끈다. 황정음은 맛있는 식사 인증샷도 올렸다. 소고기, 캐비어부터 디저트까지 고급스럽고 먹음직스러운 빛깔의 음식들로 먹부림을 즐겼음을 알 수 있다.

황정음은 2016년 프로골퍼 출신 사업가 이영돈과 결혼했으며, 이듬해 아들을 품에 안았다. 2020년 이혼 소식을 전했다가 1년여 만에 재결합했으며, 현재 둘째를 임신 중이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