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효주 인스타그램
한효주 인스타그램


배우 한효주가 엄마가 직접 떠 준 바라클라바를 착용하고 행복한 미소를 보였다.

한효주는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색깔 별로 떠주실 건가요. 엄마"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한효주는 수수한 옷차림으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특히 어머니가 직접 만들어 준 것으로 보이는 연보라색 바라클라바가 눈길을 끈다. 한효주는 바라클라바를 찰떡같이 소화하며 환하게 웃고 있다.

한효주는 오는 26일 개봉하는 영화 '해적 : 도깨비 깃발' 개봉을 앞두고 있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