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해 8월 16kg 감량 소식을 전한 장성규가 여전히 날씬한 몸매를 뽐냈다.

13일 장성규는 사회관계망 서비스(SNS)를 통해 근황을 전했다.

장성규는 자신의 SNS에 “배가 진짜 심각했구나. 다이어트 매번 요요 때문에 힘들었는데 6개월째 유지하는 건 이번이 처음. 올해는 무조건 유지하는 게 목표! 22년에는 모두 저처럼 건강하게 다이어트하세요! “라는 글과 사진을 게재했다.

특히 공개한 사진 속 그의 달라진 복부 사이즈가 눈에 띈다. 실제로 그는 40인치의 복부 둘레를 5인치 이상 줄여 35인치의 복부 둘레를 만들었다고 한다.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평생 체중감량을 반복했다고 할 수 있을 정도로 감량 관련 에피소드가 많다”며 “헬스케어 기업의 도움을 받아 16kg 감량에 성공한 것도 놀라운데 6개월째 유지하는 건 다이어트를 한 이후 처음 있는 일” 이라 말했다.

이어” 앞으로도 계속 관리 잘 받아 22년에는 완벽한 유지어터가 되는게 새해 목표다”라고 전했다.

한편, 장성규는 지난 2021 MBC 연예대상에서 라디오 부문 최우수상을 수상 한 바 있다.

텐아시아 뉴스룸 news@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