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김태희./사진제공= ㈜피엘케이굿프렌즈
배우 김태희./사진제공= ㈜피엘케이굿프렌즈


신인배우 김태희가 ㈜피엘케이굿프렌즈와 전속계약 체결을 맺었다.

㈜피엘케이굿프렌즈는 13일 “무한한 가능성이 기대되는 신예 김태희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앞으로 김태희가 좋은 배우로 성장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할 예정이며, 새해의 뉴페이스이자 본격적인 연기자 행보를 걸어갈 김태희에게 많은 기대와 응원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올해 열여섯 살이 된 김태희는 국립전통예술중학교 3학년에 재학 중이며, ‘2021 DIMF 뮤지컬스타’에서 출중한 노래 실력은 물론 또래 나이에서 찾아볼 수 없는 섬세한 표현력으로 대중에게 눈도장을 찍으며 당당히 대상을 거머쥔 신예다.

2019년 뮤지컬 ‘애니’로 데뷔한 김태희는 이후 뮤지컬 ‘윤동주, 달을 쏘다’, ‘사운드 오브 뮤직’ 등 여러 무대를 거치며 차곡차곡 실력을 쌓고 있기도. 또한 김태희는 오목조목한 이목구비를 비롯해 묵직한 깊이감이 느껴지는 눈빛으로 앞으로 다양한 플랫폼에서 연기 활동을 예고해 이목이 집중된다.

김태희는 소속사 ㈜피엘케이굿프렌즈를 통해 “연기자로서 꿈을 더 크게 갖게 해준 소속사에 감사드리며, 많이 배우고 경험을 쌓아서 좋은 연기로 인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의욕 넘치는 소감을 밝혔다.

㈜피엘케이굿프렌즈는 배우 최화정, 오만석, 김호영, 김현준, 고상호, 정연주, 이상이, 이상운, 김민석, 구자성, 신주협, 김태희 등을 중심으로 아티스트 활동을 지원하는 연기자 중심 엔터테인먼트이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