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전종서 인스타그램
사진=전종서 인스타그램


배우 전종서가 반려견을 자랑했다.

전종서는 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 새 집이 좋아"라는 글과 함께 두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전종서 반려견의 모습이 담겼다.
사진=전종서 인스타그램
사진=전종서 인스타그램
전종서는 애정을 담아 반려견의 모습을 포착했다. 반려견 역시 주인과 똑닮은 외모를 자랑해 시선을 끈다.

한편 전종서는 지난해 12월 넷플릭스 영화 '콜'을 연출한 이충현 감독과 열애를 인정했다. 4살 차이인 두 사람은 '콜' 촬영을 마친 후 최근 연인으로 발전했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