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뷔, 넘사벽 미모+독보적 센스 'Special Veauty' 화보장인


방탄소년단(BTS) 뷔가 초인류적 아름움과 팔색조 매력으로 모든 컷을 화보로 완성시켰다.

지난 7일 보그코리아(VOGUE KOREA)와 지큐코리아(GQ KOREA)의 '방탄소년단 스페셜 에디션' 비하인드 컷이 공개돼 화제를 모았다.

특히 뷔는 감각적인 센스가 돋보이는 독창적인 포즈와 CG나 2D를 오가는 듯한 착각을 불러일으킬 만큼 아름다운 초현실적 미모로 시선을 강탈했다.

보그코리아의 스페셜 개인컷 중 첫번째로 등장하는 흑백의 뷔는 컬러가 갖는 화려함과 색채의 다채로운 아름다움마저 초월하는 압도적 미(美)를 선사하며 역시 얼굴천재라는 찬사를 불러모았다.

옆으로 내려다 보는 고고한 시선 처리, 얼굴을 감싸고 있는 손가락 하나 하나의 위치는 얼굴의 미인점과 함께 유니크하고 독보적인 잘생김이 한층 빛나게 하는 뷔의 천재적 모델 감각을 입증하며 감탄을 자아냈다.

베레모와 코트를 착용한 올 화이트 패션과 함께 로우앵글을 과감한 포즈와 압도적인 존재감으로 완벽하게 소화하는가 하면 소년미와 남성미가 혼재된 얼굴로 우아하면서도 반항적인 아우라를 발산, 끝없는 매력으로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방탄소년단 뷔, 넘사벽 미모+독보적 센스 'Special Veauty' 화보장인
지큐코리아의 스페셜 컷에서 역시 뷔는 스페셜이라는 단어가 무색할 만큼의 무서운 존재감으로 시선을 흡입하며 심미적 황홀경을 선사했다.

흰 베레모 올 화이트룩의 뷔는 단체컷과 개인컷의 각도에 따라 여신같이 빼어난 아름다움이었다가 귀공자 같이 우아한 아름다움이기도 하며 팔색조 같은 매력을 뽐냈다.

흑백의 클로즈업 된 뷔의 옆모습은 오롯이 뷔의 빚은 듯이 아름다운 옆라인과, 밀도 높은 잘생김을 자랑하는 짙은 이목구비의 강렬한 존재감에 시선을 집중시켰다.

섬세하고 날렵하게 세공된 완벽한 이목구비가 유려한 얼굴선에 담겨 흑백도 컬러도 그 어떤 각도와 배경도 압도하며 비하인드 모든 컷을 화보로 완성시켰다.

원거리샷의 누워있는 뷔도, 카메라를 향해 웃으며 브이 포즈를 취하고 있는 뷔도 유니크함과 사랑스러움으로 빛나며 매 순간이 화보임을 입증했다.

비하인드컷을 접한 팬들은 "인류를 초월한 아름다움을 Veauty라고 불러야 한다", "김태형이 바로 스페셜에디션", "태형이 미모를 표현할 언어를 찾습니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