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드 내러티브 메이크업 브랜드 힌스가 광고 모델로 배우 신현빈을 발탁했다고 밝혔다.

힌스 측은 신현빈의 부드러우면서도 견고한 이미지와, 오랫동안 하나의 영역에서 보여온 자신만의 뚜렷한 색채가 힌스가 추구하는 절제된 아름다움, 견고한 신념과 태도를 가진 여성을 긍정하는 브랜드 아이덴티티를 잘 드러낸다고 판단하여 광고 모델로 발탁했다고 설명했다.

신현빈과 함께 선보이는 힌스의 첫 번째 제품은 ‘트루 디멘션 래디언스 밤’으로, 이 제품은 언제 어디서나 본연의 피부 광채인 듯 자연스러운 빛을 선사해 2020년 3월 컬렉션 출시 이후 꾸준하고도 큰 사랑을 받아온 힌스의 대표 제품이다.
힌스의 ‘Glow to go.’ 캠페인 화보 이미지들은 힌스 공식 홈페이지에서 다양하게 만나볼 수 있다. 세련되면서도 감각적인 무드와 래디언스 밤으로 연출한 속부터 차오른 듯 투명하게 빛나는 피부 광채가 눈길을 사로잡는다.

한편, 신현빈은 ‘너를 닮은 사람’을 끝으로 숨 가쁜 한 해를 마무리하고, 차기작 ‘괴이’로 구교환과의 호흡을 ‘재벌집 막내아들’로 송중기와의 시너지를 예고했다.

텐아시아 뉴스룸 news@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