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진모♥' 민혜연, 체인 휘감고 우아美…쏟아지는 졸음 부여잡고 셀카 [TEN★]


사진=민혜연 인스타그램
사진=민혜연 인스타그램
배우 주진모의 아내이자 가정의학과 전문의 민혜연이 우아함을 뽐냈다.

민혜연은 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산전수전여고동창생 녹화 중! 오전 녹화와 오후 녹화 사이 텀이 길어서 늘 집에 가서 점심 먹고 쉬고 오는데.. 그래서 그런지 오후 녹화는 졸리다"라고 글을 올렸다. 사진 속 민혜연은 오전과 오후 다른 의상을 입은 채 촬영을 기다리는 모습. 패턴이 들어간 형광 핑크색 원피스와 노란색 체인 프린트가 들어간 초록색 원피스 모두 소화해내 눈길을 끈다.

민혜연은 11살 연상의 배우 주진모와 2019년 결혼했다. 현재 청담동에서 자신이 대표원장으로 있는 의원을 운영하고 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