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1세 LA언니' 윤현숙, 복고풍 패션도 찰떡...동네 한량 언니[TEN★]


'51세 LA언니' 윤현숙, 복고풍 패션도 찰떡...동네 한량 언니[TEN★]
'51세 LA언니' 윤현숙, 복고풍 패션도 찰떡...동네 한량 언니[TEN★]
방송인 윤현숙이 근황을 전했다.

윤현숙은 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Colorful day. 기분 좋아지는 컬러들. 그런 날. 동네 한량 언니"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윤현숙이 노란색 티셔츠, 분홍색 나팔 바지, 연두색 조끼를 매치한 채 익살스러운 표정을 짓고 있다.

한편 윤현숙은 지난 1992년 데뷔했으며 현재 미국 LA에 거주 중이다.

사진=윤현숙 SNS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