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국재벌家 사모님' 신주아, 명품 귀걸이 하고 "오랜만에 일, 느낌 좋은 2022" [TEN★]


'태국재벌家 사모님' 신주아, 명품 귀걸이 하고 "오랜만에 일, 느낌 좋은 2022" [TEN★]
사진=신주아 인스타그램
사진=신주아 인스타그램
배우 신주아가 새해 인사를 전했다.

신주아는 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단지님들 모든 분들 2022 화이팅! 은나라야 잘해보자. 잘 부탁해. 오랜만에 일하는 신여사. 느낌 좋은 2022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2022 #화이팅"이라고 글을 올렸다. 신주아는 대본리딩을 한 듯 테이블 위 종이에는 '고은나라 역 신주아 님'이라고 적혀있다. 오랜만에 연기 활동에 행복한 얼굴이다. 방송인 박은지는 "너무 잘 됐어"라고 응원의 댓글을 남겼다. 또 다른 사진에는 명품 귀걸이에 모자, 퍼재킷을 착용하고 차로 이동 중인 신주아의 모습이 보인다. 맑고 투명한 피부가 시선을 끈다.

신주아는 2014년 태국 재벌 2세이자 사업가 라차니쿤과 결혼했으며, 태국과 한국을 오가며 생활하고 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