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오상진 인스타그램
사진=오상진 인스타그램


방송인 오상진이 새해 인사를 전했다.

오상진은 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모든 분들이 새해엔 좋은 일들만 있기를 기원합니다. 아프지 않고, 슬프지 않고 많이 웃고 기쁜 한 해가 되길. 2022년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라고 글을 올렸다. 함께 게시한 사진에는 오상진이 집에서 포착한 일출의 모습이 담겨있다. 새해 첫 해돋이의 기운이 전해지는 듯하다.

아나운서 출신 오상진과 김소영은 2017년 결혼해 슬하에 딸을 두고 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