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옷소매' 커플 이준호와 이세영이 28일 오전 서울 상암동 MBC 사옥에서 진행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 스페셜 DJ로 출근길에 포즈를 취하고 있다.
[TEN 포토] '옷소매' 이준호-이세영 '블랙 코트룩으로 깔맞춤'


앞서 이준호, 이세영은 '옷소매 붉은 끝동' 첫 방송 전인 지난 11월 4일 '정오의 희망곡'에 출연해 "시청률 10%를 넘기면 '정오의 희망곡' 스페셜DJ로 재출연하겠다"는 공약을 건 바 있다.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