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김지우 인스타그램
사진=김지우 인스타그램


배우 김지우가 일상을 공유했다.

김지우는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뾰루지에 입술도 터지고 온 몸이 퉁퉁 부어터져버린..총체적 난국"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김지우는 턱에 손을 대며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그는 온 몸이 퉁퉁 부었다고 했으나 변함없는 민낯을 자랑해 시선을 끈다.

한편 김지우는 2013년 셰프 레이먼 킴과 결혼, 슬하에 1녀를 두고 있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