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이혜원 인스타그램
사진=이혜원 인스타그램


미스코리아 출신 CEO 이혜원이 남편 안정환이 만든 미역국을 자랑했다.

이혜원은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빠가 끓여준 아들의 생일 미역국!"이라고 시작하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이혜원 인스타그램
사진=이혜원 인스타그램
이어 "작년에 싱가(포르)에 있으며 하늘길이 막혀 한참을 만나지 못해 생일도 처음으로 따로 지내야 했던... 그래서 올해는 꼭 끓여주고 싶다던... 아빠의 마음이 가득한 소중한 미역국 고마워"라고 덧붙였다.

사진 속에는 아들 리환을 위해 안정환이 직접 끓인 미역국이 밥과 함께 가지런히 놓여있다. 이혜원은 "#미역국집을차려야하나생각한맛 ㅋㅋㅋ웃자고 한 말요 ㅎㅎ #다른사진은또먹느라없네"라는 해시태그를 달았다.

한편 이혜원은 안정환과 2001년 결혼,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