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손태영 인스타그램
사진=손태영 인스타그램


배우 손태영이 아들 룩희의 어깨에 기대어 불멍을 즐겼다.

손태영은 2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집에서 가족과 보내는 크리스마스 여러분 메리 크리스마스♥"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벽난로 앞에서 불멍 중인 권상우와 딸 리호의 모습이 담겼다. 이어 손태영은 아들 룩희의 어깨에 기대어 불멍 중이다.
사진=손태영 인스타그램
사진=손태영 인스타그램
또한 손태영은 권상우와 함께 만든 트리 앞에 서있는 아들 룩희의 모습을 포착했다. 손태영은 남편 권상우와 함께 크리스마스 느낌이 물씬 풍기는 애플리케이션을 이용해 셀카를 찍어 공유했다.

한편 손태영은 권상우와 2008년 결혼,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다. 현재 뉴욕에서 생활 중이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