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이세영 인스타그램
사진=이세영 인스타그램


결별설에 휩싸였던 개그우먼 이세영이 일본인 남자친구와 달달한 모습을 자랑했다.
사진=이세영 인스타그램
사진=이세영 인스타그램
이세영은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영평티비 업로드 됐어요!"라며 "길든 짧든 이별은 너무 힘든 것 같아요. 우리와 같은 한일커플들이 빨리 만나게되면 좋겠어요. 앞으로 자주 만나요 메리님들!"이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이세영 인스타그램
사진=이세영 인스타그램
사진 속 이세영은 결별설에 휩싸였던 일본인 남자친구와 함께 다정한 모습으로 셀카를 찍고 있는 모습이다. 두 사람은 와인을 함께 마시며 재회의 순간을 만끽했다.
사진=이세영 인스타그램
사진=이세영 인스타그램
앞서 이세영은 지난 10월 일본인 남자친구와 함께 운영 중이던 유튜브 채널 '영평티비'를 당분간 혼자 하겠다고 밝혀 결별설이 제기됐다. 이세영은 결별설에 대해 "남자친구가 직장 문제로 일본에 가야했다"고 해명했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