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정유미 인스타그램
사진=정유미 인스타그램


배우 정유미가 근황을 전했다.

정유미는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겨울이란. 겨울 밤 촬영이란"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과 영상 하나를 게재했다.

사진 속 정유미는 한옥 세트장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습이다. 그는 추위를 피하기 위해 롱패딩을 착용, 담요를 두르고 있다.

또한 정유미는 5대5 가르마에도 굴욕없는 미모를 자랑했다. 그의 단아한 매력이 돋보인다.

한편 정유미는 영화 '탄생'에 출연한다. 가수 강타와 지난해 7월 열애를 인정, 공개 연애 중이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