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하♥' 별, 마음은 전소미...현실은 애셋맘[TEN★]


가수 별이 근황을 전했다.

별은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내가 전소미다!'라는 식으로 폼을 잡아보았으나 난 그냥 별이었던 것이었던 것이었다. 현실자각. '엄마는 아이돌'로 많은 깨달음을 얻는 중"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화려하게 변신한 모습으로 촬영장에서 촬영에 임하고 있는 별의 모습이 담겨 있다. 멀리서 봐도 눈에 띄는 또렷한 이목구비와 세련된 패션이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는다.

한편 별은 2012년 하하와 결혼해 슬하에 2남 1녀를 두고 있다.

사진=별 SNS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