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은빈, 왕세자 매력녀...'연모' 제 안에 잘 담아두고 오래 간직[TEN★]


박은빈, 왕세자 매력녀...'연모' 제 안에 잘 담아두고 오래 간직[TEN★]
박은빈, 왕세자 매력녀...'연모' 제 안에 잘 담아두고 오래 간직[TEN★]
배우 박은빈이 '연모'를 통해 왕 역할을 소화하며 달라진 소감을 전했다.

박은빈은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휘'로서 1년의 시간을 보냈습니다..."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이어 "촬영을 마치고 끝이라는 것이 잘 실감 나질 않아서 어떤 말로 인사를 드려야할까 생각이 많았다. 내내 담이와 휘, 지운, 연선, 그리고 모든 것을 애틋해했더니 애틋함만 가득 남아 안녕을 말하기가 어려웠보다"라며 "아무래도 저 역시 '연모' 를 만나고 이 작품을 단 한 순간도 연모하지 않았던 적이 없었나 보다. 휘로서 보낸 시간들을 또 제 안에 잘 담아두고 오래 간직하겠다"고 덧붙였다.

공개된 사진 속 드라마 '연모'에서 배우들과 기념촬영 한 모습이다.

한편, KBS 2TV 드라마 '연모' 최종회는 지난 14일 방송되었다.

사진=박은빈 SNS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