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호, 故 종현 4주기 추모
"마지막 같이 찍은 사진"
종현 노래 가사로 추억
샤이니 민호(왼쪽)와 故 종현/ 사진=인스타그램 캡처
샤이니 민호(왼쪽)와 故 종현/ 사진=인스타그램 캡처


그룹 샤이니의 민호가 고(故) 종현과의 생전 추억을 떠올렸다.

민호는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miss you"라는 글과 함께 두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민호는 종현과 나란히 선 채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종현의 솔로 공연을 보러온 민호의 모습이 담겼다. 두 사람은 형제처럼 훈훈한 미소를 띄우고 있다.

이에 대해 민호는 "사진첩에 형 사진이 제일 많은데 이게 마지막 같이 찍은 사진이네. 오늘 하루는 정말 더 많이 보고싶은 하루다. 항상 건강하고 행복하자. 언제나 형을 응원하고 사랑해 오늘도 전혀 안 추워"라며 "내 곁엔 항상 형. 형이 있으니"라고 적었다.

민호가 종현의 노래 '따뜻한 겨울' 속 '내 곁엔 항상 너 항상 너 곁에 있으니'라는 가사를 활용해 그와의 추억을 회상한 것이다. 이에 많은 팬들도 종현을 추억하며 민호를 위로하는 댓글을 남기고 있다.
샤이니 멤버 故 종현/ 사진=텐아시아 DB
샤이니 멤버 故 종현/ 사진=텐아시아 DB
종현은 2017년 12월 18일 앓고 있던 우울증으로 세상을 떠났다. 향년 27세. 올해는 그가 별이 된 지 4년이 됐다.

이날 샤이니의 공식 SNS에는 종현의 4주기를 맞아 그의 사진과 함께 "늘 당신을 사랑합니다"라는 글이 올라왔다.

고 종현은 2008년 온유, 키, 민호, 태민과 함께 샤이니의 멤버로 데뷔했다. '누난 너무 예뻐' '산소 같은 너' '줄리엣' '링딩동(Ring Ding Dong)' 루시퍼(Lucifer)' '셜록' '러브 시크(Love Sick)' '에브리바디(Everybody)' 등 히트곡을 발표했다. 2015년에는 솔로 가수로 데뷔해 폭발적인 가창력과 감성으로 큰 사랑을 받았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