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H&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H&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H&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H&엔터테인먼트
배우 천우희가 새 프로필을 공개했다.

16일 소속사 H&엔터테인먼트는 천우희의 새로운 프로필 사진을 선보였다. 매번 색다른 얼굴로 놀라움을 자아내는 배우답게, 새로 공개된 프로필 사진에서도 천우희는 각기 다른 매력을 뽐내며 이목을 집중시킨다.

청아한 비주얼부터 고혹적인 아우라까지. 콘셉트에 따라 달라지는 천우희의 매력 포인트는 보는 재미를 안겨준다. 가장 먼저 눈길이 닿는 점은 바로 천우희의 아름다움이다. 시간이 흐를수록 깊이를 더한 분위기는 프레임을 빈틈없이 채웠다.
사진제공=H&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H&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H&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H&엔터테인먼트
이어진 사진에서 천우희는 시크한 매력을 발산하며 분위기를 또 한 번 반전시켰다. 블랙의 배경에 철저하게 인물에 집중된 상황에서 연기 장인다운 섬세한 표현력을 십분 발휘해 시선을 압도한다.

이처럼 천우희는 카멜레온처럼 변화무쌍하게 모든 콘셉트를 소화했다. 항상 자신의 이름 뒤에 덧붙여지는 '변신의 귀재', '믿고 보는 배우'라는 타이틀과 맞아떨어지는 면모를 선보인 것. 새 프로필을 공개하며 근황을 알린 천우희는 올봄 개봉한 영화 '비와 당신의 이야기'와 tvN '바퀴 달린 집3'를 통해 대중과 만났다.
사진제공=H&엔터테인먼트
사진제공=H&엔터테인먼트
천우희는 영화 '비와 당신의 이야기'에서 팍팍하고 무료한 현실에도 씩씩하게 살아가는 소희 역으로 분했다. 설렘과 미안함이 함께 커지는 캐릭터의 복합적인 감정선을 촘촘하게 빚어내 관객들을 몰입하게 했다. 그 결과, 천우희는 폭넓은 스펙트럼을 다시금 증명하며 제41회 황금촬영상영화제 시상식에서 여우주연상을 품에 안았다. 또한, tvN '바퀴 달린 집3'에서는 꾸밈없는 모습과 열정적인 자세로 출연진과 시청자 모두에게 해피 바이러스를 전하며 웃음 짓게 했다.

한편 천우희는 최근 영화 ‘스마트폰을 떨어뜨렸을 뿐인데’ 촬영을 마치고, 차기작을 검토 중이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