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뚜기 장녀' 함연지, 재치 넘치는 부녀의 대화...소탈한 가족[TEN★]


뮤지컬 배우 함연지가 아버지인 오뚜기 함영준 회장의 일상을 전했다.

함연지는 1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아빠 카톡 사진 그루트로 바꾸심ㅋㅋㅋ"이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함연지 부녀의 메신저 대화 내용으로, 함연지는 "아빠 왜 그렇게 귀여워", "그루트야 ㅋㅋ"라며 함 회장의 프로필 사진을 보고 폭소했다.

한편 함연지는 2014년 뮤지컬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로 데뷔했으며 현재 tvN STORY '동굴캐슬'에 출연 중이다.

사진=함연지 SNS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