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방병원장♥' 장영란, 얼마나 바쁘길래 "네일 할 시간도 없어"…동분서주 워킹맘 [TEN★]


방송인 장영란이 바쁜 일상을 보내고 있음을 전했다.

장영란은 1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아휴 속이 다 후련하다. 네일 할 시간도 없어지는 요즘. 바빠서 힘들지만. 바빠서 감사합니다. 이게무슨말이냐그램"이라고 글을 올렸다. 사진에는 바쁜 일정으로 다듬지 못한 장영란의 손톱이 보인다. 다음 사진 속 손톱은 말끔히 정돈돼 있다. 워킹맘으로서 장영란의 바쁜 일상을 엿볼 수 있다.

방송인 장영란과 한의사 한창은 2009년 결혼해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다. 한창은 자신이 대표원장으로 있는 한방병원을 운영하고 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