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뷔, 보그 & 지큐 코리아에 단독 전면 광고 역대급 생일선물


방탄소년단 뷔의 생일을 축하하기 위해 단독 전면 광고가 패션 매거진 ‘보그 코리아’와 ‘지큐 코리아‘에 실린다.



‘VOGUE KOREA(보그 코리아)’와 ‘GQ KOREA(지큐 코리아)’가 첫 번째 협업을 알린 가운데 2022년 새해 발매될 방탄소년단 특별판은 매거진 내 화보는 물론 개인, 단체 커버를 장식한다.



뷔의 중국 최대 팬클럽 ’바이두 뷔바‘에 따르면 ’보그 코리아‘ 3종과 ’지큐 코리아‘ 단체 1종, 개인 7종, 총 11종 모든 버전에 뷔의 단독 전면 광고를 실을 예정이다.



뷔바는 ’패션 아이콘‘인 뷔와 방탄소년단을 응원한다고 밝히며 샘플 잡지를 뷔와 방탄소년단이 꼭 볼 수 있기를 기원했다. 더불어 “그 해 우리에게 가장 빛나는 선물, 태형”, “인간 명품 방탄소년단 뷔, 글로벌 패션킹”이라는 글귀로 진심 어린 축하를 전할 예정이다.

방탄소년단 뷔, 보그 & 지큐 코리아에 단독 전면 광고 역대급 생일선물
뷔의 단독 전면 광고가 실리는 ’지큐 매거진‘ 뷔 커버 버전은 판매를 시작한 다음 날인 11일(오전 8시 기준) 총 판매량 2103권, 12일(오전 6시 기준) 2562권으로 멤버 별 커버 제품 중 가장 높은 판매량을 기록했다.



한국보다 먼저 예약 판매를 시작한 일본에서는 더 뜨거웠다. 공식 판매처인 라쿠텐(Rakuten), 큐텐(Qoo10)에서 뷔 커버 버전은 단 몇 시간 안에 모두 품절 됐을 뿐 아니라 멤버 중 최초로 단독 품절을 기록하며 폭발적인 판매량을 기록하는 기염을 토했다.



2019년 뷔바는 연예인 팬클럽 최초로 서울시 ‘청계천 크리스마스 페스티벌’에 공식 후원자로 나섰으며 팬들뿐 아니라 방문하는 시민들의 발길도 끊이지 않았다. 지난해에는 세계 최고층인 두바이 ‘부르즈 할리파’ 빌딩 외벽에 단발 광고비만 1억이 넘는 LED 조명쇼를 선물하는 등 한국뿐 아니라 세계 최초의 메머드급 서포트로 놀라움을 안긴 바 있다.



작년에 이어 올해 생일도 뜨겁다. 오는 14일 발행되는 미국 경제 전문지 ‘포브스(Forbes)’에 단발 광고비만 5만 달러(약 5천900만원) 넘는 전면 광고를 게재할 예정이며, 영국 NO.1 히트 뮤직스테이션 ’Capital FM’에서 생일 당일 총 12회의 생일 광고를 송출한다고 전했다. 모두 한국 연예인 최초의 서포트다. 또 뷔바는 전국 지하철 총 1만 6035개소에 한국 최대 규모 광고, ‘태형 희망 초등학교’ 2호 건립 등 어마어마한 서포트와 기부활동으로 전 세계를 놀라게 할 예정이다.



“뷔의 기록은 뷔가 깬다”는 말을 증명이라도 하는 듯 ‘아미 바라기’ 수퍼스타 뷔를 향한 레전드급 서포트는 매해 신기록을 세우며 전 세계를 축제의 장으로 만들고 있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