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DB
텐아시아DB


그룹 슈퍼주니어의 최시원이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은 가운데 다른 멤버들은 음성이 나왔다.

지난 10일 최시원의 소속사는 최시원의 코로나 확진 소식을 전하며 "최시원은 지난 9월 백신 2차 접종을 완료한 상태였으며, 스케줄을 소화하기 위해 선제적 조치로 진행한 코로나19 PCR 검사에서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최시원은 모든 스케줄을 즉각 중단하고 자가 격리 중이다. 이에 오늘 (11일) 시상자로 출연 예정이었던 '2021 MAMA' 참석도 취소됐다.

슈퍼주니어 멤버들과 스태프도 선제 검사를 받은 가운데 음성으로 판정됐다. 소속사는 "슈퍼주니어 멤버 전원은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마쳤으며, 당사는 앞으로도 수시로 선제적 검사를 통해 아티스트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힘쓰겠다"고 전했다.


이하 Label SJ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Label SJ입니다.

최시원을 제외한 슈퍼주니어 멤버들은 코로나19 검사 결과 모두 음성으로 판정됐습니다.

슈퍼주니어 멤버 전원은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마쳤으며, 당사는 앞으로도 수시로 선제적 검사를 통해 아티스트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힘쓰겠습니다.

걱정해 주시고 기다려주신 팬분들께 깊은 감사의 말씀드립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