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정국  혼술 감성 '드링킹얼론'→'빠아암' 반려견과 오붓


방탄소년단 정국이 인스타그램으로 다양한 근황을 전해오며 전세계 팬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지난 10일 늦은 새벽 정국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스토리에 혼술하고 있음을 알렸다.

정국은 앞서 "너무 심심해요" 라고 말하며 성시경의 '희재' 멜로디에 맞춰 "너무 심심해요 어떻게 해요 제발 누가 놀아줘요" 라고 팬심을 홀리는 감미로운 목소리로 노래를 부르며 심심한 마음을 귀엽게 표현했다.

이후 정국은 '드링킹얼론' 이라는 글과 넷플릭스(Netflix) 오리지널 시리즈 '백스피릿'의 소주 마시는 장면이 담긴 영상을 함께 게재하며 해당 방송을 시청하면서 혼술을 즐기고 있음을 예상케 했다.
방탄소년단 정국  혼술 감성 '드링킹얼론'→'빠아암' 반려견과 오붓
또 정국은 당일 오후 '전 밤', '빠아암' 이라는 글의 게시물을 인스타그램스토리에 공개하면서 반려견과 오붓한 시간을 즐기는 모습과 진심 어린 애정을 드러냈다.

미국 콘서트 등 다양한 일정을 끝내고 귀국해 현재 자가격리 중인 정국의 또 다른 일상의 매력을 접한 팬들은 공유의 기쁨과 설렘을 나타냈다.

이에 팬들은 "백쌤 나오는 술 먹는 방송 보며 혼술하기 인스타 감성 굿! 노래감성 굿! 술감성 굿!" "정국이 심심송 너무 좋다아 ~ 내가 놀아 주고 싶다구우우우" "인스타 감성이 뭐냐고 묻던 정국이 혼술 갬성~ 캬 좋다" "정국아 라이브 켜고 같이 마시자" "정국이가 심심하다구 하니까 슬퍼 시간아 눈치있게 빨리 가자!!!" "처음에 너무 심심해요 말하는거ㅜ 너무 보고 싶어요로 들린다ㅜ" "나도 정구기 처럼 넷플 보며 혼술할래" "정국이 하루를 같이 보내는 것 같아 너무 좋아ㅠㅠ" "으아앙 밤이 보고 싶었어 오붓한 부자" "밤이 더 잘생겨졌네 아빠 닮아서 매일 비주얼 리즈 갱신이구낭" "우리 밤이랑 정구기~ 반려인의 인스타 감성이 확 느껴지는 게 사랑스러워~~" 등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한편, 당일 새벽 2시 경 멜론에서 '희재'가 인기 검색어 1위에 오르기도 했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