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상해 정말" '황바울♥' 간미연, 대상 없는 분노 표출…무슨 일?  [TEN★]


그룹 베이비복스 출신 배우 간미연이 일상을 공유했다.

간미연은 8일 자신의 SNS에 “오늘 아니 12시 지났으니 어제는 정말 화딱지 나는 하루였다. 대상 없는 분노. 휴우 속상해 정말”이라며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한 손으로 턱을 괴고 있는 간미연의 무표정한 셀카가 담겼다.

이를 본 개그맨 박준형은 “널 기다리게 했나”라고 덧글을 달았고, 아유미는 “그 와중에 너무 예쁜거 아니에요”라며 애정을 드러냈다.

한편, 간미연은 2019년 3세 연하인 뮤지컬 배우 황바울과 결혼했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